Home / NEWS / 사건/사고

사건/사고

‘필로폰 투약’ 배우 정석원 1심 집유…”반성하는 점 참작”

법원 “해외여행 중 호기심에 투약…관련 전과 없는 점 등 고려” 마약 투약 혐의로 경찰에 긴급 체포된 영화배우 정석원이 2018년 2월 9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 마약수사계에서 조사를 받고 성북경찰서 유치장으로 이동하기 위해 차량에 탑승하는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보배 기자 = 호주에서 필로폰과 코카인을 투약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배우 …

Read More »

호주산이 한우로…추석 맞아 원산지 위반 483곳 덜미

원산지 점검[연합뉴스 자료 사진] 기사 내용과 직접 관련 없는 참고용 자료 사진임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추석 대목을 앞두고 호주산 쇠고기를 한우로 둔갑시키는 등 원산지 표시를 거짓으로 하거나 아예 하지 않은 업소들이 무더기로 당국에 적발됐다.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은 8월 27일부터 지난달 21일까지 제수·선물용 농식품 판매·제조업체 2만7천44곳을 대상으로 농식품 원산지 표시 일제 단속을 …

Read More »

NSW 포커 클럽, 고객에 무료 술에 급전 서비스…역대급 벌금

도박중독 지배인, 공금 100만달러 탕진 NSW주의 한 클럽이 고객들의 도박을 유도하기 위해 무료 술과 급전 서비스를 제공하는 한편 도박중독의 클럽 지배인은 회사 공금 100만달러를  도박에 탕진하는 엽기적 사례가 드러났다. 뿐만 아니라 포커 머신 고객들에게 제공된 급전은 클럽의 구매 비용으로 처리되는 편법이 동원됐다. 더욱이 문제의 NSW주 일라와라 럭비 리급 클럽(스틸러즈 클럽)은 호주의 클럽 …

Read More »

“연료 바닥 직전” 긴급신호에 호주 시드니공항 한때 폐쇄

LA서 15시간 비행 유나이티드 여객기 예비연료량 수준 떨어지자 ‘SOS’ 30여분 뒤 승객 등 194명 ‘무사 착륙’ 유나이티드 항공 소속 여객기[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박인영 기자 = 호주에서 가장 붐비는 시드니공항과 인근 도로가 착륙 직전 여객기가 보낸 긴급구조 신호 때문에 일시 폐쇄되는 해프닝이 빚어졌다고 미 CNN방송과 영국 BBC방송 등이 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문제의 항공기는 …

Read More »

호주, ‘강진-쓰나미’ 피해 인도네시아에 500만달러 원조 제공

인도네시아 술라웨시 섬 강진과 쓰나미로 인한 피해 규모가 눈덩이처럼 불어나고 있는 가운데 호주정부는 총 500만 달러 규모의 원조를 제공할 방침이다. 원조의 일환으로 호주정부는 50여명 이상의 의료진을 피해지역에 파견한다. 피해 현장에 급파되는 의료진은 비상응급치료와 외상치료 등 피해자를 직접적으로 돌보게 된다.   미국을 방문 중인 매리스 패인 외무장관은 “정부는 모든 지원 준비가 …

Read More »

항공우편으로 국내에 마약 들여온 20대 징역 2년 6월

기사와 관련 없음. 일러스트 [제작 김해연] (대구=연합뉴스) 이강일 기자 = 대구지법 형사11부(손현찬 부장판사)는 국제우편을 이용해 국내로 마약을 들여온 혐의(마약류관리법 위반)로 기소된 A(27)씨에 대해 징역 2년 6월 선고했다고 25일 밝혔다. 또 A씨가 국내로 들여온 코카인과 히로뽕, MDMA 등을 몰수하고 35만원을 추징했다. A씨는 올해 2월부터 4월까지 8차례에 걸쳐 국제항공우편을 이용해 호주에서 히로뽕과 …

Read More »

호주 이어 뉴질랜드서도 ‘바늘 딸기’ 공포

(오클랜드=연합뉴스) 고한성 통신원 = 호주에서 ‘바늘 딸기’ 공포가 확산하는 가운데 뉴질랜드에서 판매되는 딸기에서도 바늘이 발견됐다. 23일 1뉴스나우 등 뉴질랜드 언론에 따르면 현지 슈퍼마켓 체인 카운트다운은 초이스 상표 딸기에서 바늘이 나와 카운트다운, 슈퍼밸류, 프레시초이스 등 산하 체인점 매장에서 이 딸기의 판매를 중단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소비자들에게 이미 딸기를 사 갔다면 먹기 전에 …

Read More »

상어 출몰·공격에…호주 당국, ‘갈고리 상어사냥’ 논란

(서울=연합뉴스) 김문성 기자 = 호주 유명 해변에 출몰한 상어가 하루 간격으로 두 차례나 사람을 습격하는 일이 벌어졌다. 그러자 호주 당국이 상어 네 마리를 갈고리로 잡아 죽이자 과잉 대응 아니냐는 논란이 일고 있다. 호주의 한 해변에 설치된 상어 주의 경고문[EPA=연합뉴스 자료사진] 23일 AFP통신에 따르면 지난주 호주 퀸즐랜드주 휘트선데이 섬 인근에서 성인 …

Read More »

딸기 바늘 공포 – 다른 과일로도 번지나

스콧 모리슨 “처벌 강화하겠다” NSW주 경찰 소년 체포 – ‘장난’ 아닌 ‘범죄’다 울워스 – 바늘 판매 잠정적으로 중단   딸기 바늘 공포가 전국적으로 확산되자 정부가 강경 대응 방침에 나섰다. 지난 9일 퀸슬랜드주에서 딸기 속에서 바늘이 처음 발견된 이후, NSW주에선 포장된 딸기 20상자 이상에서 바늘이 발견됐으며 전국적으로는 잠정 추산 100개의 과일에서 바늘 등 뾰족한 물체가 나온 것으로 …

Read More »

‘바늘 딸기’ 화난 호주 “테러자금지원죄와 동등 처벌”

모방 범죄 청소년 검거…사과·바나나로 공포 확산 (서울=연합뉴스) 이경욱 기자 = 호주 연방정부가 이른바 ‘바늘 딸기’ 공포가 확산하자 범인 검거 시 테러자금지원죄를 적용해 처벌하기로 하는 등 강력 대응 방침을 밝히고 나섰다. 스콧 모리슨 호주 연방정부 총리 [EPA=연합뉴스] 바늘 딸기 범인에게 적용할 수 있는 현행법은 ‘음식 오염’ 관련 법으로 최고 10년 징역형을 …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