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사건/사고 (page 5)

사건/사고

서호주 남성, 자가격리 위반 혐의로 징역 7개월 선고

  서호주 출신의 한 남성이 15차례에 걸쳐 자가격리 명령을 어긴 후 징역형에 처했다. 폴 앤드류 머레이(53)는 6월 17일 퀸즐랜드에서 퍼스에 도착해 스카버러 지역 자신의 자택에서 14일간 자가 격리를 하라는 명령을 받았다. 하지만 14일 동안 머레이는 수많은 사람들을 그의 집으로 들락거리게 했다. 인터넷으로 판매한 물건을 자신의 집으로 픽업 하게하고 몇시간 동안 …

Read More »

빅토리아주 확진자 1명 발생해 아파트 주민 격리 조치

빅토리아주에서 13일 화요일 신규 확진자가 1명 발생함에 따라 멜버른 북서부의 한 아파트 단지에 사는 주민들이 14일간 격리하라는 명령을 받았다. 멜버른 북쪽의 흄에 거주하는 4인 가족과 관련이 있으며 14일간 격리 조치됐다. 그 가족 중 두 명은 이미 월요일에 코로나바이러스 양성 판정을 받았다.  가족중 3명은 시드니 레드존에서 허가를 받고 멜버른으로 진입했다..  보건당국은 …

Read More »

시드니 확진자 감염된 상태로 VIC주와 남호주 다녀와

시드니에 주민 코로나 감염자가 빅토리아주와 남호주를 방문했다고 빅토리아주 보건부가 공식 발표했다. 12일 월요일 아침, 빅토리아 보건부 장관 마틴 폴리는 기자회견을 열고 관계 당국이 일요일 밤 늦게 NSW Health로부터 이사실을 통보받았다고 말했다. 이 남자는 시드니 거주하는 주민으로 빅토리아에서 이삿짐 센터 직원으로 일했고 많은 집들을 방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확진자 남성은  7월 8일 …

Read More »

NSW주 신생아 한밤중 개한테 물려 숨져

  NSW주 센트럴 코스트 지역에서 12일 새벽 2시 18분 쯤 신생아가 기르던 개에게 집안에서 물려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즉시 구급대원들이 도착해 5주 된 신생아에게 심폐소생술을 시행했지만 현장에서 사망했다. 신생아를 물어 죽인 아메리칸 스태퍼드셔 테리어는 지역 의회에 의해 압수됐으며 안락사 조치 된다. 출처: 9News

Read More »

61세 여성,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후 사망

    서호주에 거주하는 여성 한 명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과 관련된 희귀 출혈 질환으로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TGA(호주 식약처)는 61세의 이 여성이 백신 접종 후 사망 했다고 통보했다. 그녀는 희귀한 혈액 응고 질환인 혈전증 또는 혈소판감소증후군을 진단받은 것이 아니라 희귀 출혈 질환으로 사망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TGA는 성명 발표에서 “2021년 7월 2일 소집된 …

Read More »

시드니 봉쇄조치 어기고 여행간 가족 벌금 부과

  시드니 동부 교외에 거주하는 한 가족이 봉쇄조치 명령을 어기고 헌터 밸리로 장거리를 운전해 공중 보건법 위반으로 벌금이 부과됐다. 모든 주민이 2주간 집에 머물러야 함에도 불구하고 이 가족은 시드니 동부의 거주지를 벗어나 헌터 밸리까지 차를 몰고 스포츠 경기를 즐겼다. 이를 포함 NSW에서 일요일에만 15건의 공중 보건법을 위반한 사례가 적발됐다. 이 …

Read More »

기아 스포티지-스팅어 일부 모델 화재위험으로 리콜

기아 스포티지와 스팅어 일부 모델에서결함이 확인되어 시정조치(리콜)됐다. 시정조치 대상 차량은 2016년에서 2021년 사이 제조된 QL Sportage와 2017년에서 2019년 사이 제조된 CK Stinger로 엔진이 꺼진 상태에서도 화재 위험이 있어 주차장 같은 밀폐된 장소에 주차해서는 안 된다. 호주 제품안전관리원(Product Safety Australia, PSA)는 두 개 기아 모델에 대해 유압전자제어장치(HECU) 문제로 시정조치를 내렸다. 시정조치 …

Read More »

킹스크로스 39세 남성 타살 의심

2021년 5월 12일 오후 킹스크로스 아파트 지하에서 한 남자가 의식을 잃고, 심각한 두부 상처를 입은 것을 발견하고 병원으로 호송 중 사망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오후 1시 50분경 러시 커터스 베이의 킹스 크로스로드에 있는 아파트 지하에서 39세 남성이 의문의 피격을 당하고, 쓰러져 있는 것을 발견하였다. 피해자는 심각한 상태였고, 성 빈센트 …

Read More »

호주 남성, 딸과 함께 40미터 높이 댐에서 자살

호주 현지시간 13일 헨리 셰퍼드슨(38)이 남호주 윌리엄스타운 저수지의 40미터 높이 댐에서 딸과 함께 추락해 부녀가 동시에 사망하는 사건이 벌어졌다. 당시 9개월 된 딸과 남성이 함께 추락하는 모습을 본 사람들이 즉시 경찰과 구급대에 신고해 현장에 출동했지만 안타깝게도 현장에서 즉사했다고 발표했다. 경찰청은 초기 수사에서 남성과 배우자 사이의 가정 폭력 전력이 드러났다고 밝혔다. …

Read More »

시드니 호텔격리시설 감염 지역사회로 이미 퍼져

NSW 보건 당국이 감염자가 발생한 시드니 격리 호텔  같은 층에 머물던 40명 가량의 사람들이 이미 여러 주 지역사회로 퍼졌다고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 발표했다. 시드니 CBD에 있는 머큐어 호텔(Mercure Hotel)에 머물던 세 명의 여행자가 남아프리카공화국 발 변종 바이러스 양성 판정을 받아 현재 밀접 접촉자들을 분류해 조사가 진행 중이다. 감염자 가족은 호텔 …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