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정치/경제

정치/경제

중국 호주산 보리에 관세 80% 넘는 부과로 수출 사실상 끊겨

다음은 유제품? – 철광석은 양국에 핵심으로 규제 없을 것 중국이 18일 호주산 보리에 80%가 넘는 관세를 부과하기로 결정했다. 중국 상무부는 호주산 보리에 대한 관세부과 경고 후 1주일 여만인 18일 밤 이를 실행에 옮겼다. 19일부터 중국은 호주산 보리에 총 80.5%에 달하는 반덤핑 및 반보조금 관세를 적용한다. 중국은 호주의 곡물 재배농가 수출의 24.0%를 …

Read More »

수출입은행 5천600억 규모 캥거루 본드 발행

수출입은행은 호주 시장에서 7억 호주 달러(미화 4억6천만달러·5천600억원) 규모의 캥거루 본드 발행에 성공했다고 21일 밝혔다. 만기 3년의 변동 금리채(5억 호주 달러)와 고정 금리채(2억 호주달러)가 동시에 발행됐다. 변동 금리채 금리는 BBSW(Bank Bill Swap Rate·호주 채권시장 기준금리)에 1.07%를 더한 수준이며, 고정 금리채 발행 금리는 1.311%다. 수은은 “올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한 이후 아시아계 …

Read More »

NSW주 학교 등교수업 현상태 유지

NSW주 학생들이 지난 11일부터 등교수업을 시작했으며 글래디스 베레지클리안주총리는 11일부터 2주간 현상태가 유지될 것이라고 밝혔다. 베레지클리안 주총리는 지난 11일이 경제에 시동을 다시 걸고 지역사회 복구를최우선하는 주정부의 의지를 보여주는NSW주에 중요한 첫 걸음이라며 코로나19 규제 기간 동안 유연하고 신속하게대처해 준 교직원과 학부모에게 감사를전했다. 주총리는 단계별 시차 등교수업이 시작되면서 학부모가 학교의 안내에 따라지정된 날에만 …

Read More »

중국, ‘코로나조사 신경전’ 호주산 보리에 반덤핑관세

호주, 중국에 매년 1조2천억원어치 이상 수출…”깊이 실망” 중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원지 조사를 두고 신경전을 벌였던 호주로부터 수입하는 보리에 대해 반덤핑 관세 등을 부과하기로 했다. 중국 상무부는 19일부터 5년간 호주산 보리에 대해 반덤핑 관세 및 반보조금 관세를 부과하기로 결정했다고 로이터 통신 등이 18일 전했다. 상무부는 2018년부터 진행한 조사를 바탕으로 호주 …

Read More »

중국, 호주산 보리 반덤핑 관세에 육가공 공장 수출 정지까지

호주정부 코로나19 국제조사 앞장서자 경제보복 응수 중국이 호주산 보리에는 반덩핑 관세를 경고하고, 4개 육가공공장에 대한수출면허를 정지시켜 호주 농축산업계에 비상이 걸렸다. 중국 상무부가 호주산 보리에대해 반덩핑·반보조금 관세 부과 가능성을 보리재배 업계에 통보했다. 관세가 바로 부과된다면 중국 수입업체가 지불해야 하는 관세는 이미 서호주에서 출항한 화물선 두척에까지 영향을 미칠 수 있다. 호주 곡물업계와 …

Read More »

코로나19 규제 완화로 85만명 일자리 되찾아

규제완화 경제효과는 매달 94억 달러 재무부 추정에 따르면 코로나19 규제가 3단계에 걸쳐 해제되면 85만명이 일터로 돌아온다. 이 가운데 반 이상은 숙박·음식 서비스(33만 8000), 예술·여가(7만 6000), 운송·우편·창고 (7만 1000) 등 3개 부문에 해당한다. 건설과 제조업 부문도 각각 일자리 4만 5000개와 2만개로 상당히 큰 영향을 받게 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또한 3단계 …

Read More »

호주 사상 최대 적자 예상

3월말 기준 현금수지 적자 224억 달러 2020-21년 연방 예산은 12일 발표될 예정이었으나 정부가 코로나바이러스 대유행의 경제적 손실을 전체적으로 평가하기 위해 어쩔 수 없이 10월까지 연기했다. 이에 따라 프라이든버그 재무장관은 의회에서 연방예산 대신 경제 업데이트를 발표했다. 경제전문가에 따르면 호주업데이트는 사상 최대의 예산적자를 나타낸다. 재무장관은 3월 말 기준 기초현금수지 적자가 224억 달러라고 …

Read More »

‘새 일상’ 1단계 카페·식당 열고, 10명까지 모일 수 있어

호주가 7월까지 3단계에 걸쳐 코로나19 규제를 완화하고 ‘코로나안전 새 일상’으로 이전한다. 1단계에서는 10명까지 모임과 카페, 식당 내 식사가 가능하게 된다. 2단계는 20명까지 모일 수 있고, 영화관과 극장에 갈 수 있게 된다. 3단계는 100명까지 집합할 수 있으며 ‘코로나안전 새 일상’이 시작된다. 모리슨 총리는 예고대로 8일 전국내각 회의 후 코로나19 규제 완화 …

Read More »

호주, 코로나19 사태로 일자리 60만개 증발

실업률도 6.2%로↑, 모리슨 총리 “호주에게 가장 힘든 날” 호주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일자리 60만개가 없어진 것으로 집계됐다. 호주 전국 일간 디오스트레일리안에 따르면, 호주통계청(ABS)은 코로나19 대유행으로 호주 노동자 5인 중 1명에 해당하는 270만명이 실직상태가 됐다고 발표했다. ABS가 실시한 노동력 실태 조사에 의하면, 코로나19 확산 방지책으로 지난 3월 말 시행된 사회적 …

Read More »

호주 은행들, 코로나19 경제 위기로 주택가격 폭락 전망

호주 주요 은행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경제 위기로 주택가격이 폭락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14일 (현지시간) 호주 일간 시드니모닝헤럴드에 따르면, 전날 호주 최대 은행인 커먼웰스 뱅크는 코로나19 사태로 야기된 대량 실업으로 2022년 말까지 주택가격이 11~32%까지 하락할 것으로 내다봤다. 최악의 경우 현재 1백만 호주 달러(약 7억 8천만원)가 넘는 시드니 주택 중간가격이 69만 …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