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포토뉴스

포토뉴스

시드니 낚시꾼 400kg 상어 낚아 올려 화재

  시드니 낚시인들이 한 낚시 클럽 대회에 참가해 394.5킬로그램의 거대한 상어를 낚아 올려 화재다. ‘다크 호스’ 팀 선원들은 시드니 남부에서 열린 클럽 낚시 대회에서 타이거 상어를 잡는데 성공했다. 선원들이 거대한 상어를 보트에 끌어 올리는 사진은 페이스북 “포트 해킹 게임 낚시 클럽” 페이지에 게시되었다. 사진은 상어가 보트의 거의 반을 차지하는 차지하는 …

Read More »

미국 영화평단상 휩쓴 ‘미나리’ 호주 온다

‘아메리칸 드림’ 찾는 한국 이민자가족 그려 2월 18일 호주 개봉 낯선 미국, 아칸소로 떠나온 한국 가족 가족들에게 뭔가 해내는 걸 보여주고 싶은 아빠 ‘제이콥'(스티븐 연)은 자신만의 농장을 가꾸기 시작하고 엄마 ‘모니카'(한예리)도 다시 일자리를 찾는다 아직 어린아이들을 위해 ‘모니카’의 엄마 ‘순자’(윤여정)가 함께 살기로 하고 가방 가득 고춧가루, 멸치, 한약 그리고 미나리씨를 …

Read More »

캔터베리 뱅스타운, 온라인 직업-기술 박람회 Careers+ 통해 일자리 기회 제공

‘일자리, 일자리, 일자리…’ 캔터베리 뱅스타운(City of Canterbury Bankstown)이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첫 번째 커리어스+ 박람회 개최를 준비하면서 지역 사회에 보내는 메시지이다. 해당 무료 행사는17일 목요일 NSW 정부의 교육, 기술 및 취업 부서와 협력하여 온라인으로 개최될 예정이다. 취업 및 기술 박람회에 등록함으로써 참가자는 경력 개발 자원 및 워크숍을 제공하는 업계 리더들과 직접 …

Read More »

메디톡스·호주 기업과 코로나19 백신 개발 협력

메디톡스[086900]는 호주 백신 개발 기업 박신(Vaxine)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코박스19’를 공동 개발한다고 25일 밝혔다. 두 회사는 제품 개발, 임상시험, 상업 생산 등에 협력할 방침이다. 현재 코박스19는 전임상 마무리 단계로 올해 임상시험을 진행할 계획이다. 박신은 내년 초에 코박스19를 출시하는 걸 목표로 하고 있다. 메디톡스 관계자는 “코로나19 백신 개발을 위해 박신과 …

Read More »

조선시대 달항아리 호주로 영구 반출

빅토리아국립미술관, 전시 목적으로 국내서 구매 근대 회화 병풍에 이어 조선시대 달항아리가 호주로 영구 반출된다. 문화재청은 호주 빅토리아국립미술관이 전시를 위해 국내에서 구매한 조선백자 한 점에 대한 영구 반출을 허가했다고 22일 밝혔다. 달항아리는 하얗고 둥근 형태가 보름달을 연상시키는 백자로, 반출 문화재는 18세기 후반에 제작한 것으로 추정된다. 높이 34㎝, 폭 35㎝로 국가지정문화재나 시도지정문화재인 …

Read More »

애니메이션 ‘블루이’, ‘International Emmy Kids Award’ 수상

호주 제작의 TV 만화 시리즈… ‘ABC iview’ 사상 최다 시청 기록 호주 어린이는 물론 어린자녀를 둔 학부모들로부터 가장 많은 인기를 얻고 있는 TV 만화 시리즈 ‘Bluey’가 올해로 8회를 맞는 ‘International Emmy Kids Award’를 수상했다. 국제 텔레비전 예술-과학 아카데미(International Academy of Television Arts and Science)가 주관하는 올해 시상에서 ‘Bluey’는 ‘프리스쿨’(pre-school) 부문에서 …

Read More »

‘호주 포도를 소개합니다’

호주원예협회, 프리미엄 호주 포도 판매 실시 호주원예협회의 ‘테이스트 호주’ 캠페인을 통해 다양한 프리미엄 호주 포도를 선보이고 있다. 호주는 최상의 포도를 생산하는 재배 환경을 가지고 있으며 매년 좋은 품질의 포도를 생산하고 있다. [호주원예협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email protected] 솜사탕처럼 달콤한 ‘포도’ 맛보세요 현대백화점이 오는 30일까지 압구정본점 등전국 15개 전 점포 …

Read More »

호주 최대 경마대회 멜버른 컵 155년 역사 바꾼 미셸 페인 실화

결승선을 300m를 앞둔 지점. 전력 질주하는 경주마 무리 속에서 찰나의 틈을 발견하자, 최대한 스퍼트를 끌어올리며 치고 나간다. 경쟁자를 하나둘씩 제치고 마침내 결승선을 가장 먼저 통과했을 때, 호주 멜버른 컵 155년 역사도 바뀐다. 2015년 여성으로는 처음으로 멜버른 컵에서 우승컵을 거머쥔 미셸 페인 이야기다. 오는 15일 개봉하는 영화 ‘라라걸’은 미셸 페인의 실화를 …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