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부동산

부동산

새 국토교통부 장관에게 바란다

부동산 정책만큼 호된 질타를 받으며 여론의 도마에 오른 정책이 또 있을까? 셀 수도 없을 만큼의 이른바 안정 대책을 내놓았지만 해를 거듭할수록 부동산 가격의 상승세는 가팔라지고 그 범위는 더 넓어졌다. 전국이 투기과열지구가 된다는 얘기가 나올 정도다. 이제 서울의 강남 4구는 물론이고 마·용·성(마포·용산·성동) 지역엔 30평형 기준으로 15억 원짜리 아파트도 드물지 않다. 15억 …

Read More »

“올해도 뜨겁다”…울산 아파트시장 고공행진 전망

민영아파트 분양예정 물량 울산지역 3693가구에 불과 주택매수심리 지속 상승세, 아파트 값 여전히 오를 듯 올해 울산 아파트시장은 분양물량이 줄어들고 매수심리는 여전히 상승세가 지속되면서 아파트 분양가는 고공행진이 이어질 전망이다.  울산 중구와 남구가 규제지역으로 지정됐지만, 지난 주 울산 아파트 값은 전국에서 가장 많이 올랐다.   4일 부동산114(www.r114.com)가 연합뉴스와 공동으로 2021년 민영아파트 분양계획을 조사한 …

Read More »

대출 상환유예 다시 급감

호주 대출 상환 유예가 정점의 1/4 수준으로 떨어져, 11월 상환이 유예된 주택담보대출은 1950억에서 500억 달러로, 사업체 융자는 550억 달러에서 76억 달러로 하락했다. 상환 유예 감소는 유예기간 만료와 계속되는 정부의 지원책과 전반적인 호주 경제상황의 점진적인 상황 개선에 따른 것이라고 해석할 수 있다. 부동산 시장은 물론 호주 경제 전반에 가장 큰 위험 …

Read More »

2021년 호주 부동산 반등 예상, 도심 유닛은 제

저금리, 경제회복 및 정부 부양책에 힘입어 올해 호주 모든 주도에서 주택가격이 오를 것으로 예상된다. 그러나 부동산 전문가들은 이민자와 유학생 감소와 도심을 탈출해 지방으로 향하는 주민의 증가로 멜번과 시드니 도심 아파트가격은 계속 하락할 것으로 경고하고 있다. 투자자문사 AMP 캐피탈 수석경제학자 셰인 올리버 박사는 올해 주택가격이 전국적으로 5% 오를 것으로 내다봤다. 그러나 …

Read More »

변창흠 “민간 주택공급 확대” 시사…정책 기조 변화 오나

새해부터 정부의 주택공급 정책에 미묘한 변화가 감지되고 있다. 새로 취임한 변창흠 국토부장관 체제에서 ‘민간 주택공급 확대’를 시사하고 나선 것이다. 이는 그동안 공공분야 공급에 매진해 온 김현미 전 장관 시절과는 사뭇 다른 풍경이다. 문재인 정부의 정책 기조에 변화가 온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6일 국토교통부와 정치권에 따르면, 국토부는 빠르면 이달 안에 새로운 …

Read More »

첫주택 구매자 지방・교외 외곽 지역 몰려

사상 최저금리와 일시적 부동산 가격 하락에 정부 장려금까지 더해지면서 지난 3개월간 첫주택구매자 활동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NAB 자료에 따르면 지방과 교외 외곽 지역이 첫주택구매자 가운데 가장 수요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첫주택구매자의 재정 사정에 맞는 가격대 부동산이 지방과 교외 외곽에 위치해 있기 때문에 당연한 결과이다. NAB는 그러나 코로나19로 재택근무가 증가하면서 …

Read More »

코로나이전 수준으로 이민 회복하면 주택구매능력 다시 악화

주택공급이 수요 앞서 2022년까지 임대비용 완화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인한 국제적 이동규제가 호주인구증가에 미친 영향으로 단기적으로는 임대료 하락 압력으로 작용하지만 중장기적으로 국경이 예상보다 일찍 열리는 경우 수요를 능가하는 주택공급분은 미미해 주택구매능력이 다시 악화될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전국주택금융투자공사(National Housing Finance and Investment Corporation, NHFIC)는 첫 보고서를 통해 호주 주요 도시와 지방에 걸친 …

Read More »

강남에서 거둔 개발이익 강북 발전에 쓰인다

공공기여금 광역화 내용을 담은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국토계획법)’ 개정안이 최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법안심사소위를 통과했다. 개정안에는 공공기여금의 사용 범위를 기존 기초지방자치단체(시·군·구)에서 도시계획수립 단위(특별시·광역시 등) 전체로 확대하는 내용이 담겼다. 강남권에서 대규모 개발로 발생한 개발이익을 해당 자치구뿐만 아니라 서울 전역에 쓸 수 있다는의미다. 이번 개정안은 고(故) 박원순 전 서울시장이 오랜 기간 …

Read More »

도심에서 더 멀리 떨어진 지역에서 임대료 상승

코어로직은 세 도시에 걸쳐 주택과 유닛 실적 차이 일부는 코로나19 기간 동안 임차인이 유닛보다 주택을 선호했기 때문이라기보다, 위치 및 임대 가용 물량에 기인한 것으로 봤다. 시드니, 멜번, 브리즈번 도심에서 더 멀리 떨어진 지역에서는 임대료가 상승할 가능성이 더 높았다. CBD에서 더 멀리 떨어진 지역이 임대물량이 덜 집중된 장소이면서 또한 임대로 나온 …

Read More »

퍼스 임대료 지난해보다 8.2% 올라, 멜번은 내림세 계속

주거부동산 임대 시장은 해외 이민자 의존 비중이 높은 시드니・멜번과 다른 소규모 주도,주택과 유닛, CBD와 거리에 따라 다른 성적을 냈다. 부동산 매매 시장과 가격은 전반적으로 오름세로 돌아섰지만 임대 시장 성적은 주도, CBD까지 거리, 주택 형태별로 혼재되어 나타났다. 코어로직이 분석한 호주 전역 임대료 추이에 따르면 다양한 요인이 작용해 지역과 부동산 유형별로 다른 …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