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남호주에서 불법 전자담배 25만개 압류

남호주에서 불법 전자담배 25만개 압류

사진: 게티이미지뱅크

호주 청소년들의 일회용 전자담배 남용을 막기 위해 도입된 새로운 법에 따라 남호주에서 25만 개의 전자담대(약 450만 달러 추정)가 압류 됐다.

이번 사건에 대한 책임자를 찾기 위한 경찰의 수사가 진행 중이다.
지난 7일 동안에만 불법 전자담배 13톤이 압류 됐다.
호주 국경군 크리스 워터스 차관보는”범죄 강도에 따라 벌금에서 징역 처벌까지 내려 질 수 있다”고 말했다.
마크 버틀러 연방 보건부 장관은 호주 고학년 학생들이 니코틴 패치 없이는 최근 시험을 통과할 수 없을 정도로 중독됐다고 말하면서 전자담배는 현재 학교에서 심각한 문제라고 강조했다. 
버틀러 장관은 또한 전자담배를 판매하거나 공급하는 것도 불법으로 규정하는 새로운 법도 의회에 도입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호주에서 3월 1일부터 의약품 관리국의 허가를 받은 전자담배만 수입할 수 있으며 포장 및 향료를 포함한 엄격한 기준을 충족해야 한다.

출처: 9NEWS

About admin

Check Also

빅토리아주 7세 소년, 어머니 암으로 잃고 4일 후 교통사고로 사망

빅토리아주에서 교통사고로 숨진 7세 아이가 사고 나흘 전 유방암으로 어머니를 잃은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일요일 …

One comment

  1. The other day, while I was at work, my cousin stole my iPad and tested to see if it can survive a 25 foot drop,
    just so she can be a youtube sensation. My
    iPad is now broken and she has 83 views. I know this
    is completely off topic but I had to share it with someon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