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호주 전역 수돗물에서 암 유발 화학물질 발견

호주 전역 수돗물에서 암 유발 화학물질 발견

사진: 게티이미지뱅크

지난 4월 미국 환경보호청이 수돗물에서 검출되는 과불화옥탄술폰산(PFOS)과 과불화옥탄산(PFOA)과 같은 화학물질이 암을 유발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퀸즐랜드 대학의 연방 자금 지원 연구에 따르면 전국 34개 지역에서 채취한 식수 샘플의 절반에서 높은 수준의 오염 물질이 발견됐다고 발표했다.

호주는 미국에서 허용되는 물질보다 최대 140배 이상 높은 수준의 PFAS(Per-and-poly-fluoroalkyl) 물질을 허용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마크 버틀러 보건부 장관은 폴 켈리 최고의료책임자를 포함한 주요 부관들에게 미국의 발표에 대한 긴급 브리핑을 요청했다.

이 수돗물의 화학물질은 신장 및 간 질환, 갑상선 조절 장애, 생식, 발달 장애 및 암과 관련이 있다고 발표했다.

출처: 7뉴스

About admin

Check Also

호주 일부대학 학비 1년에 16,000달러 인상

호주의 일부 대학 학비가 2025년부터 1년에 5만 달러 이상이 필요해 학생들에게 큰 타격을 줄 예정이다.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