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사회 (page 7)

사회

남호주, 빅토리아주경계 봉쇄 일부 완화

지금까지 남호주민을 포함 빅토리아주에서 오는 사람들은 모두 필수 여행자 신분이 아닌 한 남호주 진입이 금지되었다. 20일 발표된 주 경계 봉쇄 완화 조처에 따라 면제증 없이 남호주로 이사가 가능하게 됐다. 그러나 도착 후 14일간 자가격리해야 한다. 이번 완화 조처는 단기 체류에는 적용되지 않는다. 또한 빅토리아주에서 학업을 마치고 남호주로 돌아오는 학생도 허용된다. …

Read More »

대기업 ceo, 더 빠른 사업체 규제 완화 촉구

평균 신규 확진자가 계속 줄어들면서 대기업에서 빅토리아주 경제 재개방을 다시 촉구하고 나섰다. 웨스파머스, BHP, 커먼웰스은행을 포함해 7개 호주 대기업 대표들이 공개 서신을 통해 앤드류스 주 총리에게 사업체 규제 완화에 속도를 내 줄 것을 촉구했다. 공개 서신은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억제에 빅토리아주민과 보건의료진의 노력에 찬사를 보내면서 정부가 더 많은 사업장이 다시 문을 …

Read More »

VIC 주총리 주말 추가 규제 완화 취소

 신규확진자 추세는 지난 두 달간 호주에서 코로나19 수도라는 불명예를 안고 있었던 멜번에서 코로나19 발생이 제대로 통제되고 있다는 대단한 결과이다. 대니얼 앤드류스 빅토리아 주총리는 “20일 빅토리아주가 이번 주말 추가 개방에 대한 상당히 중요한 발표가 가능할 정도로 좋은 입장”이라고 밝혔다. 시드니모닝헤럴드는 19일 기사에서 NSW-VIC 주경계가 한 달 안에 열릴 수 있다고 보도했다. 앤드류스 …

Read More »

경마, 마주-관련자 500명까지 참석 허용 후 하루도 안돼 번복

빅토리아주  총리 다니엘 앤드류스는는 올해로 100회째를 맞는 콕스 플레이트 경마에 마주와 관련자를 포함 1,000명까지 참가를 허락한다는 계획을 발표했다가 여론의 뭇매를 맞고 하루도 되지 않아 폐기했다. 무니 밸리 경마클럽은 23일 금요일, 24일 토요일 이틀간 열리는 경마 행사에 하루에 기수, 클럽 운영 직원, 경비, 코로나안전 요원, 기자와 함께 마주와 관련자 500명까지 참석을 …

Read More »

빅토리아주, 주말 추가 규제 완화 발표 가능 코로나바이러스 20일 감염 사례는 바이러스 배출 아닌 재감염

빅토리아주에서 신규확진자 6명이 발생한 10월 14일 이후 1주일 이상 1일 신규확진자 수가 5명을 밑돌고 있다. 21일 신규확진자는 3명이며 사망자는 발생하지 않았다. 21일 언론브리핑에서 앤드류스 주 총리는 20일 발생한 재양성 사례에 대해 많은 주의를 전제로 재감염으로 간주한다고 확인했다. 전날 주 총리는 지난 7월 코로나19에 확진됐다가 재양성 판정을 받은 브림뱅크 주민이 바이러스를 …

Read More »

남호주, 뉴질랜드인에 문열고 빅토리아주에도 주경계 개방

남호주정부가 뉴질랜드 여행자가 도착한 후 20일 뉴질랜드 여행자에게 문을 연다고 발표했다. 그랜트 스티븐스 남호주경찰청장은 또한 남호주가 빅토리아주와주 경계 봉쇄를 일부 완화하고 지방 주경계 지역에서 이동을 더 자유롭게 할 것이라고 밝혔다. 18일 애들레이드 공항에 기대하지 않았던 뉴질랜드 여행자 5명이 도착해 자비로 호텔 격리에 처해졌다는 사실이 19일 알려졌다. 스티븐스 청장은 20일 기준 …

Read More »

호주-뉴질랜드 여행 ‘버블’ 첫날부터 혼선

호주와 뉴질랜드 정부의 협약으로 지난 16일부터 뉴사우스웨일스와 노던 테리토리가 뉴질랜드인에 문을 열었다. 그러나 뉴질랜드인이 호주 2개 지역에방문할 수 있도록 허가한 호주-뉴질랜드 여행 ‘버블’ 조처는 여행객은 물론주 정부에도 큰 혼선을 야기하고 있다. 버블이 실시된 첫날인 16일 금요일 시드니 공항에 첫 항공기 3대가 도착했다. 이날 도착한 여행객 중 100여 명이 시드니 공항에서 …

Read More »

NSW주 23일부터 예배 300명까지,야외 모임 30명까지

주총리 “코로나로부터 안전하게 경제를 여는 것에 집중하고 있다” 이번 주 금요일 23일부터 코로나19 안전계획 조건 하에 종교모임과 헬스장에대한 규제가 완화되며 야외 공공장소 모임과 식당 단체예약 허용인원이 30명으로 늘어난다. 이번 주 금요일 23일부터 코로나19 안전계획 조건 하에 종교모임과 헬스장에대한 규제가 완화되며 야외 공공장소 모임과 식당 단체예약 허용인원이 30명으로 늘어난다. 23일부터 종교 …

Read More »

3D 온라인 가상 전시회 ’20년 전의 평화…12년 후의 소망’ 개막

20년 전 시드니 올림픽 개막식에서 구현된 남북화합의 역사적, 감동적 순간이가상의 입체 공간을 통해 재연된다. 이를 통해 호주를 비롯한 아시아 태평양 지역 내 20개국 한인동포사회 대표들의12년 후의 ‘올림픽 남북공동 개최’를 향한 ‘한 마음 한 목소리’가 역내의현지 사회에 파고들 것으로 기대된다.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아시아·태평양 지역회의(부의장 이숙진)는 ‘20년 전의 평화…12년 후의 소망’(Peace 20years ago…dream …

Read More »

호주요식업중앙회, “한국음식 세계화에 앞장서겠다”

      호주 현지 주관을 맡은 호주요식업중앙회 김용구회장, 송주연 운영위원장은“세계적으로 한국 음식문화에 관심이점점 높아져 가고 있다면서 이러한 추세에 발맞추어 한국음식의 세계화를 위해조리법을 호주 현지인들과 공유하고, 다방면에 걸쳐 한류 음식 소개에 노력을해오고 있다”고 말했다. 이번 2020 코리아 김치 페스티벌 행사는 지난 7월 호흡기·알레르기 분야의 석학 “장 부스케” 프랑스 몽펠리에대학교 폐의학과 …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