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사흘 동안 펼쳐지는 김치 만들기의 향연

사흘 동안 펼쳐지는 김치 만들기의 향연

주시드니한국문화원(원장 김지희, 이하 ‘문화원’)은 호주 대표 음식 축제인 ‘굿푸드앤와인쇼(Good Food and Wine Show)’ 시드니 행사에 참가해 6월 25일부터 27일까지 3일간 ‘김치 마스터 클래스(Kimchi Masterclass)’를 개최한다.
한국의 대표 발효음식인 김치를 집중적으로 소개하게 될 이번 ‘김치 마스터 클래스’는 문화원의 한식 강좌 강사이자 현지 매체에서 한국 음식을 활발히 소개 중인 헤더 정(Heather Jeong) 셰프와 호주 TAFE NSW에서 아시안 쿠커리 강사로 활동 중인 데이비드 랄프(David Ralph) 셰프가 진행한다.
행사 3일 동안 매일 4회씩 총 12회의 김치 마스터 클래스가 운영되며, 참가자들은 45분간 진행되는 마스터 클래스에서 맛김치를 만들어보고, 직접 담근 김치를 문화원에서 제공하는 용기에 담아 집으로 가져갈 수도 있다.
또한, 집에서 손쉽게 만들 수 있는 김치 레시피와 김치의 효능을 소개하고, 다양한 김치 종류를 시식할 수 있는 시간도 마련되며, (주)대상 호주사무소에서 김치 마스터 클래스 참가자를 위해 특별히 준비한 김치 관련 음식 상품을 담은 구디백을 증정한다.
김지희 문화원장은 “현지 최대 음식 박람회인 ‘굿푸드앤와인쇼’에 한식 홍보를 위해 올해에도 문화원이 참가하게 되어 기쁘다”라며, “과거에도 김치를 주제로 한 다양한 행사를 진행했지만, 특히 이번 김치 마스터 클래스는 행사 규모나 세션 횟수 면에서 단연 최대 규모이다. 우리의 김장 문화는 2013년 유네스코 인류 무형유산으로 지정되었고, 작년에는 11월 22일이 법정기념일인 ‘김치의 날’로 제정되었듯이, 이번 행사를 통해 김치가 한국 고유의 전통 음식이라는 인식이 확고히 자리 잡고 더 많은 현지인이 김치를 즐기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행사 개최 소감을 밝혔다.
수많은 국내외 스타 셰프가 참여하는 ‘굿푸드앤와인쇼’는 올해 6월 시드니를 시작으로 멜버른, 브리즈번, 퍼스에서 개최되며, 다양한 볼거리와 먹거리로 미식가들의 오감을 사로잡는 요리와 주류의 향연이 펼쳐진다.
문화원은 ‘굿푸드앤와인쇼’에 2013년부터 8년 연속 참가해왔으며, 지난 행사에서 전통주 및 전통차, 다과, 전통 장류 등을 소개한 바 있다.

주시드니한국문화원

About admin

Check Also

시드니 이삿짐 확진자 직원들 마스크 미착용 근무

멜버른의 5번째 락다운 원인을 제공한 이삿짐 센터 직원들의 CCTV 영상이 공개됐다. 시드니 레드존에서 넘어와 멜버른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