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멜번컵, 아일랜드 경주마 ‘Twilight Payment’우승

멜번컵, 아일랜드 경주마 ‘Twilight Payment’우승

 

트와이라이트 페이먼트(TwilightPayment)가 출발부터 결승선까지 선두를놓치지 않고 800만 달러 경마에서 조교사조셉 오브라이언에게 우승을 안겨줬다.
Twilight Payment와 함께 우승 후보로 오브라이언의 부친 에이든 오브라이언이 조교한 타이거 모스(Tiger Moth)는 2등을 차지했으며 프린스오브아란(Prince of Arran)은 3년 연속 3번째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Twilight Payment는 멜번컵 사상 출발선부터 결승선까지 선두를 놓치지 않고 그룹1에서 우승한 2번째 경주마이다.

1998년마이트앤파워(Might and Power) 이후 출발선부터 결승선까지 선두를 지킨 우승마는없었다.

Twilight Payment는 두 번째 출전에 우승마가 됐으며 지난해에는 11위를 기록했다.
빅토리아주 출신 기수 자이 맥닐은 렉서스 멜번컵 첫 출전에서 우아한 경주를 펼치며 우승을 거머쥐었다.

2017년 리킨들링(Rekindling)을 우승시키며 멜번컵 우승최연소 조교사 기록을 세운 조셉 오브라이언(27세)은 아일랜드에서 이른 새벽 2번째우승을 지켜봤다.
우승 조교사의 부친 에이든 오브라이언이 조교한 Tiger Moth는 경마대회 참가 경력이 4회 밖에 없으며 아이리시 더비 경마에서는 2위를 차지했다.

Tiger Moth가 우승했다면 1883년 2번째 대회 출전 만에 우승한 마티니-헨리(Martini-Henry) 이후출전 경력이 가장 짧은 우승마 기록을 세울 수 있었다.

그러나 Tiger Moth가 2번째로 결승선에 들어오면서 에이든은 다시 한번 간발의 차로 우승을 놓쳤다.

아들인 조셉 오브라이언은 멜번컵에서 2차례 우승했지만, 아버지는 20년 경력 동안 멜번컵우승을 기록하지 못했다.
친지와 Twilight Payment를 공동 소유한마주 로이드 윌리암스는 멜번컵에서 7번째 승리를 만끽했다.
빅토리아주 경마클럽(VRC) 닐 윌슨 대표는 경주마와 관련자들에게 뛰어난 성과라고 우승 기수와 조교사, 마주를 축하했다.
올해 멜번컵은 160년 역사상 처음으로코로나19 규제로 인해 경마장에 관람객 입장이 금지됐다.

조교사, 기수, 마필관리원과 경마장 직원만 입장이 허용됐다.

@Copyright 한국신문

 

About admin

Check Also

시드니 반경 10km 이내 가장 싼 동네 바로 여기

호주 부동산 시장이 코로나 19 대유행에서 무사히 생존했을 뿐 아니라 대부분 지역에서 상승하고 있다는 소식이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