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빅토리아주, 주말 추가 규제 완화 발표 가능 코로나바이러스 20일 감염 사례는 바이러스 배출 아닌 재감염

빅토리아주, 주말 추가 규제 완화 발표 가능 코로나바이러스 20일 감염 사례는 바이러스 배출 아닌 재감염

빅토리아주에서 신규확진자 6명이 발생한 10월 14일 이후 1주일 이상 1일 신규확진자 수가 5명을 밑돌고 있다. 21일 신규확진자는 3명이며 사망자는 발생하지 않았다.

21일 언론브리핑에서 앤드류스 주 총리는 20일 발생한 재양성 사례에 대해 많은 주의를 전제로 재감염으로 간주한다고 확인했다. 전날 주 총리는 지난 7월 코로나19에 확진됐다가 재양성 판정을 받은 브림뱅크 주민이 바이러스를 배출하는 것일 수 있다고 말한 바 있다.

앤드류스 주 총리는 21일 “모든 전문가가 함께 앉아 검사 결과와, 과학적 해석에 대해 논의한 결과 배출인지 새로운 것(감염)인지 결정하지 못했으며, 재감염일 가능성이 높다고 가정하였다”며, 이어 “계속하여 주의하는 것이 좋다”며 극도로 주의하는 모습이었다. 주 총리는 재감염이 사실이라면 전 세계적으로 몇 명 되지 않는 사례 중 하나라고 말했다.

코로나19 재감염 확진자는 전 세계적으로 학계에 6명밖에 보고되지 않았다.

21일 발표된 확진자 중 2명은 기존 집단감염과 관련되어 있으며, 나머지 1명은 감염경로를 조사 중이지만 기존 확진자와 동일 가구 접촉자인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2명은 흄, 1명은 홉슨즈 베이 주민이다.

20일 기준 14일 평균 신규확진자는 6.2명으로 1주일 전 9.6명에서 3명 이상 감소했고, 18일 기준 감염경로 미확인 확진자는 10명으로 1주일 전보다 4명 줄었다. 14일 평균 확진자 계산에는 하루가 소요되며, 감염경로 확인에 시간이 소요되기 때문에 깜깜이 확진자는 3일 후에 발표된다.

@Copyright 한국신문

About admin

Check Also

미국은 12월 중순부터 백신 접종

미국은 누적 확진자가 24일 기준 1일신규확진자가 17만명을 넘으며, 누적확진자는 1240만명이 넘었다. 11월 1일900만명에서 한 달도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