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인니 ‘목에 타이어 낀 악어’ 구출 작전에 호주 전문가 나서

인니 ‘목에 타이어 낀 악어’ 구출 작전에 호주 전문가 나서

2016년부터 목격된 유명 악어…”다가가면 물속으로 들어가”

 3년 넘게 목에 오토바이 타이어가 낀 채 사는 악어를 구출하는 작전에 호주 전문가까지 나섰다.

인니 ‘목에 타이어 낀 악어’ 구출 작전에 호주 전문가 나서 [매트 라이트 인스타그램]
호주의 내셔널 지오그래피 ‘몬스터 크록 랭글러’ TV쇼 진행자이자 악어 전문가인 매트 라이트는 이달 4일부터 인도네시아 중부술라웨시 팔루강에서 악어 구출 작전을 펼치며 진행 상황을 인스타그램에 올리고 있다.

라이트는 “지난 18개월 동안 이 악어를 지켜보며 타이어를 제거할 방법을 생각했다”며 “몇 년째 타이어가 목에 있는 것을 보면 사는데 큰 영향을 안 받는 것으로 볼 수 있지만, 최근 들어 숨을 헐떡이는 모습이 목격됐다”고 밝혔다.

이어 “몇 주가 걸릴지 모르지만, 인도네시아 당국과 함께 작전을 펼쳐 타이어를 제거하기로 결정했다”고 덧붙였다.

인니, 목에 타이어 낀 악어 구조 포상금 취소…지원자 없어
인니, 목에 타이어 낀 악어 구조 포상금 취소…지원자 없어

[AFP=연합뉴스]

4m 길이의 바다악어는 2016년 9월부터 팔루만과 팔루강의 연결지점에서 오토바이 폐타이어를 목에 낀 채 돌아다니는 모습이 목격됐다. 이 악어는 주기적으로 모습을 드러내 ‘지역 명물’ 취급을 받았다.

강에 버려진 폐타이어가 우연히 악어 목에 끼었을 가능성이 높다고 추정되지만, 누군가 악어를 산 채로 잡으려고 시도하다 실패했을 것이란 의혹도 제기됐다.

중부술라웨시 천연자원보호국(BKSDA)은 지난달 28일 ‘목에 타이어 낀 악어’의 존재를 거듭 언론에 공개하고 타이어 제거에 포상금을 내걸었지만, 지원자가 아무도 나타나지 않아 철회했다.

라이트 "어떻게 해서든 성공할 것"
라이트 “어떻게 해서든 성공할 것”

[매트 라이트 인스타그램]

라이트는 13일 팔루강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 악어는 매우 똑똑하다. 사람을 알기에, 내가 다가가려 하면 물속으로 들어가 버린다”며 “팔루강에 먹이가 풍부하다 보니 먹잇감으로 유인하기도 쉽지 않다”고 말했다.

라이트는 현장에서 좀 더 작은 악어를 잡는 모습을 현지인들에게 보여주며 작전을 점검했다.

그는 “이틀 안에 타이어 낀 악어를 못 잡을 수도 있다. 하지만, 어떻게 해서든 성공할 것”이라며 의지를 보였다고 현지 매체들은 전했다. 26만4천명의 인스타그램 팔로워들은 라이트를 응원하고 있다.

[email protected]

About admin

Check Also

호주의 ‘Most romantic city’는 타스마니아의 론세스톤 타운

온라인 쇼핑 서비스 ‘Picodi’ 조사… 시드니-멜번은 19-20번째 전 세계 ‘낭만의 도시’를 연상할 때 가장 먼저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