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외교부 “호주 멜버른 총격에 우리 국민 피해 없어”

외교부 “호주 멜버른 총격에 우리 국민 피해 없어”

호주 멜버른 시내 총격현장 핏자국 씻어내는 소방대원 (멜버른 AFP=연합뉴스) 14일(현지시간) 달리는 차량에 의한 총격 사건이 발생한 호주 멜버른 시내의 러브머신 나이트클럽 바깥에서 소방대원들이 핏자국을 물로 씻어내고 있다. 이 총격으로 보안요원 1명이 숨지고 1명은 중태에 빠졌다. [email protected]

(서울=연합뉴스) 이정진 기자 = 외교부는 14일 호주 멜버른에서 있었던 총격 사건과 관련, 한국민의 피해는 없다고 밝혔다.

외교부 당국자는 “오늘 새벽 호주 멜버른 소재 한 나이트클럽 인근에서 차를 탄 용의자가 총기를 난사하는 사건이 발생했으며 4명의 피해자 중 1명이 사망했다”면서 “주호주대사관 멜버른 분관은 사건 인지 직후 현지 경찰 당국과 접촉해 우리 국민 피해가 없음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이 사건으로 보안요원 3명과 안으로 들어가려고 기다리고 있던 남자 손님 1명이 총에 맞았고, 보안요원 1명이 숨졌다.

용의자는 사건 직후 도주했으며 오후 4시 현재 검거되지 않고 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4/14 17:46 송고

About admin

Check Also

20 years of Matildas to get noticed

2019 FIFA 프랑스 여자월드컵에 출전한 호주 여자 축구 대표팀 ‘마틸다즈’의 20년전과 오늘의 달라진 위상이 국내외적으로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