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외교부 “호주 멜버른 총격에 우리 국민 피해 없어”

외교부 “호주 멜버른 총격에 우리 국민 피해 없어”

호주 멜버른 시내 총격현장 핏자국 씻어내는 소방대원 (멜버른 AFP=연합뉴스) 14일(현지시간) 달리는 차량에 의한 총격 사건이 발생한 호주 멜버른 시내의 러브머신 나이트클럽 바깥에서 소방대원들이 핏자국을 물로 씻어내고 있다. 이 총격으로 보안요원 1명이 숨지고 1명은 중태에 빠졌다. [email protected]

(서울=연합뉴스) 이정진 기자 = 외교부는 14일 호주 멜버른에서 있었던 총격 사건과 관련, 한국민의 피해는 없다고 밝혔다.

외교부 당국자는 “오늘 새벽 호주 멜버른 소재 한 나이트클럽 인근에서 차를 탄 용의자가 총기를 난사하는 사건이 발생했으며 4명의 피해자 중 1명이 사망했다”면서 “주호주대사관 멜버른 분관은 사건 인지 직후 현지 경찰 당국과 접촉해 우리 국민 피해가 없음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이 사건으로 보안요원 3명과 안으로 들어가려고 기다리고 있던 남자 손님 1명이 총에 맞았고, 보안요원 1명이 숨졌다.

용의자는 사건 직후 도주했으며 오후 4시 현재 검거되지 않고 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4/14 17:46 송고

About admin

Check Also

국제 유가 하락 불구 부활절 연휴 앞둔 호주 휘발유 가격 폭등세 ‘부활’

미국의 원유생산 증가와 러시아의 감산중단 전망으로 국제유가가 하락하기 시작했지만 호주의 시중 휘발유 가격은 부활절 연휴를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