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빈 깡통, 캔 리폼해서 화분, 소품 만들기~

빈 깡통, 캔 리폼해서 화분, 소품 만들기~

남편이 딸에게 사준 막대사탕 한통~! 다 먹고 나서 빈 깡통을 보고 예쁜 화분으로 변신시켜 볼까?란 생각이 들었다.

먼저 젯소칠을 2회 한다. 기존에도 페인트통 리폼을 해본적이 있는데 젯소를 2회 이상 칠해주니까 5년이 지났는데도 안벗겨지고 잘 사용하고 있다.

젯소 2회를 칠한 후에 페인팅을 시작한다. 페인트는 3회 칠해주면 적당하다. 완전히 건조된 후 아주 고운 사포로 아주~살살 문질러 주면 더 매끈해 진다.

화분으로 쓸 예정이라 물이 아래로 빠질 수 있게 못을 사용해 구멍을 내준다.

만들고 있는 와중에 옆에서 맥주를 마시고 있는 남편의 캔이 눈에 들어왔다. 보너스로 맥주캔 리폼도~!

 

먼저 골드락카로 뿌릴곳만 빼고 모두 꼼꼼히 싸준다. 페인팅이 완료된 빈 깡통 역시 손잡이만 골드 락카로 칠해줘 좀 더 럭셔리한 분위기를 만들어 보자.

물전사지를 이용해 원하는 이미지를 프린트한다. 이왕 재활용으로 리폼이 되는 김에 명품으로 태어나라고 샤넬 로고를 사용하기로 했다.

물전사진에 프린트 된 것을 이미지에 가깝게 잘라준다. 물론 사각으로 잘라도 되지만 좀 더 좋은 퀄리티를 얻기 위해서는 최대한 이미지에 가깝게 잘라주는 것이 좋다.

오려준 전사지를 물에 담궈두면 2~30초후에 뒷면 종이와 이미지가 있는 앞면이 분리된다.

여기서 물티슈 한장을 미리 준비해서 원하는 곳에 붙인뒤에 물티슈를 살살 문지르면서 톡톡 눌러주면 공기없이 잘 붙일 수 있다.

이후 바니쉬로 붙여준 전사지를 코팅하거나 혹은 코팅 스프레이를 사용할 수 있다. 겉면 코팅을 해줘야 글씨가 물에 안번지고 오래 지속될 수 있다. 이번에는 코팅 스프레이를 사용하기로 했다.

프린트 한 것을 잉크젯 코팅 스프레이를 2회 뿌려준다. 뿌려준 뒤에는 충분히 말려 준 뒤에 추가 분사를 해야한다.

30CM 이상 떨어져서 락카를 뿌려주는게 가장 좋은 퀄리티를 얻을 수 있다.

 

그리고~ 떡갈고무나무를 옮겨 심어 완성했다.

 

명랑라임 블로거

어설픈 건축전공..엉뚱한 모험을 즐기는 라임이의 유니크한 셀프 인테리어.

정리 – 양다영 기자 

©TOP Digital

About admin

Check Also

국제 유가 하락 불구 부활절 연휴 앞둔 호주 휘발유 가격 폭등세 ‘부활’

미국의 원유생산 증가와 러시아의 감산중단 전망으로 국제유가가 하락하기 시작했지만 호주의 시중 휘발유 가격은 부활절 연휴를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