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문화원, 2017년 굿푸드앤와인쇼 참가 ‘한국의 맛, 발효음식 알리기!

문화원, 2017년 굿푸드앤와인쇼 참가 ‘한국의 맛, 발효음식 알리기!

주시드니한국문화원(원장 안신영, 이하 ’문화원’)은 6월 23일(금)부터 25일(일)까지 3일 동안 달링하버에 위치한 시드니국제컨벤션센터 (International Convention Centre Sydney)에서 열린 ‘굿푸드앤와인쇼(Good Food & Wine Show in Sydney 2017)에 참가해 한국의 발효음식을 홍보했다.

마스터클래스 – 김치 강좌

굿푸드앤와인쇼는 호주 최대 규모의 음식 박람회로,문화원은 이번 행사에서‘Taste of Korea: Fermentation’라는 이름의 공간을 마련해 전통주, 김치, 장 등 발효음식을 통해 한국의 맛을 알렸다.

예년과는 달리 특히 올해에는 24명이 동시에 참여할 수 있는 실습 공간을 마련해 스토리텔링 및 실습강좌로 이루어진 마스터클래스를 진행했고, 3일간 18개 강좌에 총 239명이 참가했다.

마스터클래스 – 한국 술 강좌

이번 마스터클래스에는 현재 문화원의 한식 강사로 활동 중인 헤더정(Heather Jeong)이 김치 담그기 및 김치전, 김치볶음밥 시연∙실습을 , 데이빗 랄프(David Ralph)는 간장, 된장, 고추장을 활용한 샐러드 드레싱 만들기를 진행했다. 또한 작년 한식시연회 행사에서 전통주 세미나를 이끌었던 줄리아 멜로(Julia Mellor)는 참가자들에게 막걸리 양조 실습, 한국 전통주의 발효 과정에 숨어있는 과학 등 다양한 전통주 관련 지식을 소개했다. 특히 김치 강좌는 마련된 6개 강좌 중 3개 강좌가 매진되는 등 큰 호응을 얻었다.

마스터클래스 참가자들은 “김치에 대해 잘 몰랐는데 강좌를 통해 짧은 시간 안에 많은 정보를 얻을 수 있어 좋았다. 특히 김치를 활용해 만들 수 있는 김치볶음밥과 김치전 요리법을 배웠는데 정말 맛있었다. 어떻게 먹으면 좋을지 몰라 김치를 한 번도 사본 적이 없는데, 이제는 여러모로 활용할 수 있을 것 같다.”, “솔직히 한국음식에 대해 잘 몰랐는데 한국의 장을 드레싱 소스로 쉽게 활용하는 방법을 배워 유용했고 맛있었다.”, “한국 술은 소주 밖에 몰랐는데 다른 다양한 종류에 대해 배웠다. 소주, 청주, 막걸리를 맛 봤는데 어떤 것은 신 맛이 나기도 하고, 어떤 것은 와인이랑 비슷한데 좀 달기도 했다. 강사가 정말 깊은 지식을 가지고 있는 것 같아서 놀랐다.”는 등의 참가 소감을 전했다.

김치, 장, 한국술에 대한 정보 전달, 시음 시식 및 판매를 진행하는 문화원 인포부스에 몰려온 방문객

문화원은 마스터클래스 공간과는 별도로 마련된 인포부스에서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현지 판매 업체와 협력하여 참가자들이 다양한 종류의 전통주, 김치와 장을 시식하고 원할 경우 현장에서 바로 구입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 3가지 종류의 김치와 고추장, 된장, 쌈장, 간장, 발효식초음료는 준비한 수량이 모두 동이 날 정도로 인기를 끌었다. 마스터클래스를 진행한 3명의 강사가 번갈아가면서 시식 및 시음을 진행하며 한국음식 및 술에 얽힌 발효 이야기 및 전문적인 지식과 다양한 활용법도 전했다.

마스터클래스 – 한국 장 강좌

문화원은 행사기간 동안 한식 및 2018 평창 동계올림픽과 관련된 총 1,000여 권의 다양한 홍보물을 배포했으며, 그 가운데 마스터클래스에서 진행된 음식 및 막걸리 양조의 조리법이 담긴 홍보물이 큰 인기를 끌었다. 또한 8월과 10월에 걸쳐 문화원에서 열리는 김치 강좌를 포함한 한식강좌에도 많은 사람들이 관심을 표했다.

3만여 명의 방문객이 몰려들어 성황을 이룬 이번 박람회에서 문화원 부스는 폭발적인 인기를 끌어 3일 동안 한국의 발효음식을 효과적으로 홍보했다.

© 한국문화원

담당: 주시드니한국문화원 김아영

전화: +61-2-8267-3477 / 이메일: [email protected]

About admin

Check Also

호주 GP, 43초 원격 상담에 $80 청구

병원의 일반 진료 운영비가 급증하는 가운데 호주 국내 벌크빌링(Bulk-billing) 시스템이 붕괴될 위기에 처할 수도 있다고 경고했다.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