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세종학당 말하기대회 성황리 개최

세종학당 말하기대회 성황리 개최

sejong_festival_award
세종학당 말하기대회 참가자들과 심사위원

 

2016 세종학당 말하기대회 성황리에 개최

 

주시드니한국문화원(원장 안신영, 이하 ‘한국문화원’) 세종학당과 맥쿼리대학교 시드니 세종학당이 주최한 ‘세종학당 한국어 말하기대회’가 지난 17일 한국문화원 내 아리랑 홀에서 열렸다.

한국어 말하기 초급 및 중/고급 부문과 장기자랑 부문으로 나뉘어 진행된 이날 대회에는 총 12명의 참가자들이 한국어 및 한국 노래 실력을 뽐내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한국어 말하기대회에서는 작년 우승자인 사이먼 맥도날드(Simon McDonald) 씨가 사회를 맡았으며, 다양한 성별과 연령의 참가자들이 ‘한국의 보물’이라는 대주제 아래, 제주도, 한글, 한국문화 등 자신이 생각하는 한국의 보물들에 대해서 발표했다. 장기자랑 참가자들은 자신이 좋아하는 한국 가수의 노래를 부르며 한국과 한국어에 대한 애정을 표현했다.

 

최종 우승은 한국문화원 세종학당 수강생이자 약사인 용 린 시아(Yong Lin Zia) 씨가 차지했다. ‘경상도 사투리’를 주제로 발표한 시아 씨는 또렷한 한국어 발음과 경상도 특유의 억양을 구사하여 청중과 심사위원의 웃음과 놀라움을 자아냈다. 대회 우승자인 시아 씨는 오늘 9월 말 세종학당재단에서 주관하는 세종학당 우수학습자 한국문화 연수에 초청되어 최종 결선에서 겨루게 되며, 그 외 2등 및 3등 수상자에게는 상장과 상품이 수여됐다.

 

winner_speaking_yonglinxia
‘경상도 사투리’를 주제로 발표해 우승을 차지한 용 린 시아(Yong Lin Xia)

 

이날 행사에서는 행사 참가자 및 관람객을 위한 한국전통놀이 체험 공간을 마련하고, 한국음식과 여러 종류의 다과를 시식할 수 있도록 해 행사에 재미와 풍성함을 더했으며, 한국문화원 K-POP 강좌 수강생들이 축하 공연을 마련하여 무대를 화려하게 장식했다.

 

행사에 참석했던 한 20대 남성은 “이번 행사에 참가한 다른 수강생들을 보면서 나도 한국어 공부를 더 열심히 해야겠다고 생각했다”며, 한국어 학습에 대한 동기부여와 자극의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안신영 문화원장은 “이번 대회는 작년에 비해 참가자들의 한국어 말하기 실력이 훨씬 높아졌다”고 언급하며, “현재 한국문화원과 맥쿼리대학교에 개설된 세종학당을 통해 매년 1천여 명 이상이 한국어를 배우고 있는데, 이것이 기반이 되어 호주 내에 한국에 대한 관심과 애정이 보다 높아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세종학당 말하기대회는 세종학당 수강생들을 대상으로 매년 개최되며, 현재 호주에는 한국문화원 세종학당과 시드니 세종학당 외 금년에 신규 지정된 애들레이드 세종학당 등 총 3개의 세종학당이 운영 중이다.

About 미디어 호주나라

Check Also

호주 GP, 43초 원격 상담에 $80 청구

병원의 일반 진료 운영비가 급증하는 가운데 호주 국내 벌크빌링(Bulk-billing) 시스템이 붕괴될 위기에 처할 수도 있다고 경고했다.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