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교육/이민 / NSW 공립학교, 아시안 유학생 급증

NSW 공립학교, 아시안 유학생 급증

44582_3862_287
▲ [이미지출처] studyinaustralia.com.ng
유학생 하숙 제공 가정도 급증, “중국인 유학생 60% 이상 차지

NSW 공립학교에서 공부하기 위해 아시아 국가로부터 들어오는 초중등 유학생들이 급증하고 있다.

NSW 교육부에 따르면 지난 1년간 초중등학교에 신규 등록한 등록금 전액 납부 유학생이 25% 증가했다.

올해 공립학교 등록 유학생은 3386명이지만 올해 하반기에 학기를 시작하는 학생들이 추가되면 이 숫자는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공립 고등학교 유학생들은 연간 최고 1만 4000달러의 등록금을 납부하며 호주인 가족과 함께 생활하는 숙식비로 주당 약 300달러를 추가 지출해야 한다. 이들 NSW 유학생들은 적어도 연간 총 3300만 달러를 지출하는 것으로 추산된다.

유학생들의 연간 등록금은 초등학생이 최저 1만 500달러이며 고등학교 11-12학년생은 최고 1만 4000달러이다. NSW엔 유학생 등록을 허용하는 약 150개의 공립학교가 있다.

NSW 공립학교에 들어갈 자리를 확보하기 위한 유학생들의 경쟁이 치열해지면서 이들을 돌봐주는 호주인 하숙 가정도 최근 4년간 75% 늘어났다.

유학생 하숙에 필요한 가정이 2010년 276개에서 2014년 1129개로 급증했다. 이런 유학생 하숙 가정은 당분간 계속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고등학교 9-12학년 유학생들은 호주인 가정에 하숙할 수 있으며, 하숙비로 주당 약 300달러를 지불한다. 초등학교 1-4학년 유학생들은 부모와 함께 거주해야만 한다. 5-8학년생들은 부모와 거주하거나 부모와 가까운 친척이나 친구의 집에서 지낼 수도 있다.

  • 자국 학교서 문제아들 호주 유학 선택 = NSW 교육부 대변인은 지난해 도입된 비자 규정 변경으로 인해 중국 유학생들이 가장 많이 증가했다고 밝혔다. 그는 중국인 유학생 비중이 통상 약 50%를 차지했지만 이제 60% 이상으로 높아졌다고 밝혔다.

그는 “비자 규정 변경으로 중국인 학생들은 7학년부터 학생비자를 취득할 수 있게 됐다.

이전엔 중국 학생들이 호주에서 고등학교에 입학하기 위한 학생비자를 신청하기 위해선 9학년(중학교)까지 마쳐야만 했다”고 밝혔다. 그는 NSW 유학생의 약 3분의 1은 홈스테이를 택하고 있다고 전했다.

퀸즐랜드공대(QUT) 교육학과의 레베카 잉글리시 박사는 호주의 유학생 실태 연구를 박사논문으로 제출했다.

잉글리시 박사의 논문은 호주로 보내지는 일부 유학생들이 자국에서 학업성적이 나빴다는 것을 알아냈다.

잉글리시 박사는 “호주 학교를 선택하는 주요 이유가 이들 유학생들이 자국의 학교에서 문제가 있었기 때문인 것 같다”고 지적했다.

About 한호일보

Check Also

서부호주주, 유학생 대상 주정부 비자 마련

호주 지방에서의 극심한 인력난이 이민 정책 변화로까지 요구되고 있는 상황에서 서부호주주에선 지난 25일 유학생들을 대상으로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