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page 10)

NEWS

마약으로 알고 가루 흡입…호주여행 유럽청년 9명 중 2명 위독

여행자 숙소에 배달된 ‘위험 약물’…1명 ‘인위적 혼수상태’·6명 퇴원 (시드니=연합뉴스) 김기성 특파원 = 호주에서 하얀 약 가루를 마약인 줄 알고 과도하게 흡입한 유럽 배낭여행자 9명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으며 2명은 사흘째 사경을 헤매고 있다. 5일 호주 언론에 따르면 여행자 숙소로 쓰이는 호주 서부 퍼스의 한 주택에서 지난 2일 자정이 가까운 시간에 …

Read More »

“지난 일요일에 시드니는 지구에서 가장 더웠던 곳”… 수요일 즈음 선선해질 전망

지난 일요일 시드니 서부가 겪은 기록적인 온도에는 미치지 못할 것으로 보이지만, 시드니와 헌터(Hunter) 지역에는 또 다른 무더위가 이어질 전망이다. 시드니 시티는 33도를, 서쪽 외곽은 40도를 웃돌 것으로 보인다. 지난 일요일에 퍼니스(Pernith)는 늦은 오후까지 47.3도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는데, 이것은 1939년 이후 시드니에서 가장 더운 온도로 기록되었다. 또한 이 날 시드니는 지구에서 …

Read More »

‘영하 70도’ 한파에 떠는 북미…79년만의 폭염에 끓는 호주(종합)

JFK 공항 도착 항공기 제한, 착륙해도 내리려면 최장 4시간 병원마다 환자 북새통, 스키장 개점휴업…”외출은 엄두도 안 나” 남반구 호주는 1939년 이후 가장 높은 47.3도…야외 불사용 금지 (서울=연합뉴스) 민영규 기자 = 체감기온이 영하 70도 가까이 떨어지는 최악의 한파가 미국과 캐나다 동부를 연일 강타해 항공기 결항과 동상환자가 속출하는 등 피해가 눈덩이처럼 불어나고 …

Read More »

“죄지으면 쫓겨날 각오해야” 호주, 비시민권자 자동 추방 추진

중범죄 시 비자 자동 취소 및 16살의 청소년도 추방 검토 (시드니=연합뉴스) 김기성 특파원 = 호주 정부가 중범죄를 저지르는 외국인들을 호주 시민으로 받아들일 수 없다는 뜻을 밝혔다. 심각한 범죄를 저지르면 자동으로 비자를 취소해 추방하고, 16살가량의 어린 청소년이라도 같은 조처를 하겠다는 것이다. 지난해 11월 30일 이른 아침 범죄 용의자 집을 급습한 호주 …

Read More »

말라리아 기생충 감염 수수께끼 풀려…백신 개발 청신호

국제연구팀 “삼일열 말라리아 기생충, 단백질에 붙어 감염시켜” (시드니=연합뉴스) 김기성 특파원 = 말라리아 기생충이 인체를 감염시키는 오랜 수수께끼가 해결돼 백신 개발에 중요한 진전이 이뤄지게 됐다고 호주 언론이 5일 보도했다. 호주 과학자들이 이끄는 국제연구팀은 이날 과학학술지 ‘사이언스’를 통해 ‘삼일열 말라리아'(P. vivax) 기생충의 경로를 차단할 수 있는 방법을 공개했다고 호주 AAP 통신이 전했다. …

Read More »

호주서 아프리카계 거리범죄 논란 “치안 붕괴” vs “낙인찍기”

멜버른 치안 문제 일파만파…”차별보다 취업·교육 필요” (시드니=연합뉴스) 김기성 특파원 = 호주 2대 도시인 빅토리아주 멜버른 지역에서 최근 아프리카계 젊은이들의 늘어나는 거리범죄 문제가 일파만파로 확산하고 있다. 일부 의원이 제기한 지역 치안 문제에 연방정부 총리와 각료까지 개입해 주정부의 대응을 비난하고, 아프리카계 커뮤니티가 자신들에 대한 ‘낙인찍기’라고 강력히 반발하면서 갈등이 심화하고 있다. [출처: 호주 …

Read More »

대사 16개월 공석…호주 일각서 미국 향해 “외교적 모욕”

전직 부총리 “우선순위 뒤처져”…총리·전문가 “큰 문제 없어”  (시드니=연합뉴스) 김기성 특파원 = 호주 주재 미국대사 자리가 무려 16개월 동안 공석으로 남아있으면서 호주에서 동맹국을 홀대하고 있다는 주장이 나오고 있다. 교황청 대사를 지낸 팀 피셔 전 호주 부총리는 3일 자 시드니모닝헤럴드에 미국을 향해 “외교적 모욕”을 주고 있다고 비난하면서 미국대사의 장기 부재를 둘러싼 논쟁에 …

Read More »

시드니서 경비행기 추락…영국 컴퍼스그룹 CEO등 가족 5명 사망(종합)

조종사도 숨져…사고기, 급격한 회전하는 순간 강으로 곤두박질 (시드니=연합뉴스) 김기성 특파원 = 2017년 마지막 날, 호주 시드니에서 물 위에서 뜨고 내릴 수 있는 관광용 수상비행기가 강으로 추락해 영국 주요 기업인의 가족 5명을 포함해 탑승자 6명 전원이 사망했다. 1일 호주 언론에 따르면 전날 오후 3시 10분께 시드니 북부의 혹스베리 강에서는 6인승 수상비행기가 …

Read More »

‘배터리 스캔들’ 애플, 호주서도 집단소송…세계 15건 확산

미국 포함해 5개국 소비자 법적 대응…쿡 CEO 책임론도 제기 (서울=연합뉴스) 신유리 기자 = 애플이 일부러 구형 아이폰의 성능을 조작해온 것으로 드러나면서 각국에서 소비자 불만이 폭발한 가운데 호주에서도 대규모 집단소송 절차가 시작됐다. 1일 호주 퀸즐랜드에 있는 법무법인 샤인 로이어즈(Shine Lawyers)는 애플을 상대로 아이폰 이용자들의 보상을 요구하는 집단소송 절차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샤인 …

Read More »

폭동진압 경찰·반자동 소총도…시드니 새해불꽃놀이 안전 비상

100만명 이상 모일 듯…멜버른, 스피커 곳곳 설치해 비상시 경고 (시드니=연합뉴스) 김기성 특파원 = 호주 최대 도시 시드니에서 열리는 새해맞이 대규모 불꽃놀이 행사를 앞두고 혹시 모를 테러에 대비해 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명소 오페라 하우스와 하버 브리지 주변에서 화려하게 펼쳐지는 새해맞이 불꽃놀이는 한국보다 2시간 앞서는 등 그 어느 나라보다 일찍 시작되는 새해에다 …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