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핫이슈

핫이슈

자신의 애완견과 성 행위 하는 것을 촬영한 퀸즈랜드(Queensland)의 한 남성, 유죄판결에 대해 항소했지만…’기각’

자신의 애완견과 성 행위 하는 것을 촬영한 퀸즈랜드(Queensland)의 한 남성은 유죄 판결을 뒤집기 위해 노력했지만 실패했다. 이 남성은 유죄판결을 자신의 행위가 동물에게 해를 끼치지 않는다는 이유로는 뒤집을 수 없었다. 2017년 7월, Darren Lee Jolley는에메랄드 치안 법원(Emerald Magistrates Court)에서 경찰이 수색 중 압수된 휴대전화에서 6분 정도 녹화된 동영상이 발견되어 자신의 애완견에 …

Read More »

[올림픽] 호주 해설자 “중국 선수 다 똑같아” 발언에 뭇매

(평창=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호주의 한 TV 해설자가 경기 해설 중 중국 선수에 대해 ‘모두 똑같아 보인다’고 말했다가 인종차별적 발언이라는 여론의 뭇매를 맞았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 프리스타일스키 여자 에어리얼의 해설자로 나선 잭키 쿠퍼는 16일 중국 선수의 경기 장면 이후 “아주 잘했다. 컨트롤도 좋았다”고 칭찬한 뒤 “아주 중국적이다. 다 똑같아 보인다. 누가 …

Read More »

뉴사우스웨일스주(NSW)의 먼 북쪽 해안에서 상어 사체 훼손된 채 발견… ‘충격’

뉴사우스웨일스주(NSW)의 먼 북쪽 해안에 있는 핑글 헤드(Fingal Head)의 암벽을 따라 상어 15마리가 불구로 만들어져 있는 것이 발견되었다. 금요일 강을 지나던 한 주민이 소름 끼치는 이 상어들의 모습을 발견한 후 조사가 시작되었다. Laeila Gardener는sliteye상어로 추정되는 죽은 상어 15마리의 사진을 자신의 페이스북(Facebook)에 올렸다. 그녀는 “상어가 생태계에 중요하며 상어 도태의 끔찍한 행동을 중단할 …

Read More »

캔버라(Canberra)의 한 집에서 발생한 화재로 3명 사망… ‘방화 가능성 두고 조사 중’

경찰은 누군가 고의로 불을 낸 것이라 추측하며 캔버라(Canberra)의 화재가 발생한 집의 잔해를 뒤지고 있다. 이 화재로 3명이 사망했다. 경찰은 엄마와 두 아이로 추정되는 세 구의 시신을 발견한 후 화재가 발생한 캔버라 집을 밤새 경비했다. 월요일 아침 화재로 인해 집이 완전히 불에 탔고, 현재 소방 당국은 방화여부를 조사 중이다. 경찰이 아직 …

Read More »

“속효성 천식 흡입제, 난임과 관련있다”

(서울=연합뉴스) 한성간 기자 = 속효성(short-acting) 흡입제를 사용하는 천식 여성은 다른 여성에 비해 임신이 오래 걸린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호주 애들레이드대학 로빈슨 연구소(Robinson Research Institute)의 루케 그르제스코위아크 박사 연구팀이 첫아기를 가진 임신 초기 여성 5천60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조사 분석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사이언스 데일리가 17일 보도했다. 이 중 약 10%가 …

Read More »

기아차, 호주서 ‘씽씽’…작년 판매 5만대 첫 돌파

진출 20년 만에 최대 실적… 스포티지·쎄라토 인기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기아자동차가 지난해 호주에서 처음 5만대 이상의 판매고를 올리며 역대 최대 실적을 냈다. 17일 현대·기아차에 따르면 기아차는 작년 한 해 호주에서 총 5만4천737대의 차량을 판매했다. 연간 판매량 5만대를 넘어선 것은 1997년 호주에 진출한 이래 20년 만에 처음이다. 2016년(4만2천668대)과 비교하면 28.3% …

Read More »

시드니(Sydney)남서부 지역 캠프벨타운(Campbelltown)인근에서 교통사고로 3명 사망…

시드니(Sydney)남서부 지역 캠프벨타운(Campbelltown)인근에서 교통사고로 세 사람이 사망했다. 오늘 오전 11시 21분경 캠프벨타운(Campbelltown)과St Andrews roads의 교차로에서 차와 트럭이 충돌했다는 사고가 접수된 후 긴급 구조대가 출동했다. 뉴사우스웨일스주(NSW) 경찰은 74세인 운전자과 동승자 남성 1명, 여성1명이 응급치료에도 불구하고 현장에서 사망했다고 전했다. 또한 차에 있던 76세 여성과 45세 남성은 리버풀 병원(Liverpool Hospital)병원으로 안정적인 상태로 이송되었다. …

Read More »

시드니(Sydney) 교통부가 손에 Opal카드 칩을 이식한 사람의 카드를 취소해… ‘법정 싸움’

Opal카드 칩을 피부에 이식한 시드니(Sydney)의 한 남성은 교통 당국이 이 카드를 취소해 현재 법적 조치를 취하겠다고 위협하고 있다. Meow Ludo Disco Gamma Meow Meow라는 이름으로 그는 카드를 사용할 권리를 위해 싸울 것이라고 말했다. Opal 카드를 이식한 것뿐만 아니라, 이 생명 공학 해커(biohacker)는 엄지 손가락에 비트코인(Bitcoin)주소를 가지고 있고 손목 뒤에는 명함을 …

Read More »

호주 총리 “각료와 직원 성관계 금지”…부총리 염문 비판

전 여직원 4월 출산 예정…근소한 과반에 해임은 못 해 (서울=연합뉴스) 김기성 기자 = 가톨릭 신자로서 ‘가족의 가치’를 강조하던 호주 부총리가 전직 여직원과의 사이에서 곧 아이를 갖게 될 것이라는 소식이 호주 정가를 강타하고 있다. 상급자인 총리는 각료들과 직원 간 성관계 금지를 선언하면서 진화에 나섰다. 맬컴 턴불 호주 총리는 15일 기자회견을 통해 …

Read More »

시드니(Sydney)의 유명한 본다이 비치(Bondi Beach)근처에 누군가 독이 든 강아지 사료를 심었다는 제보가 있어… ‘주의’

시드니(Sydney)의 유명한 본다이 비치(Bondi Beach)근처 애완견 주인들은 누군가 독이 든 강아지 사료를 심었다는 제보가 들려오면서 주의가 요망된다. 지역 주민 중 한 명은 페이스 북의 게시물에 한 지역 커플이 Lamrock Ave근처에서 여기저기 흩어져있는 작은 하얀 소포를 발견했다고 말했다. 웨이벌리 의회(Waverly Council) 대변인은 “우리는 웨이벌리 의회가 일요일에 그 지역에서 개들을 독살하려는 시도가 …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