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제 8회 호주한국영화제 한국 감독 및 호주 작가와 함께하는 Q&A 작품 소개

제 8회 호주한국영화제 한국 감독 및 호주 작가와 함께하는 Q&A 작품 소개

주시드니한국문화원(원장 안신영이하 한국문화원)이 주최하는 호주한국영화제 (Korean Film Festival in Australia, 이하 영화제)가 8회째를 맞아 역대 최다 도시에서 더 많은 호주 관객들을 찾아온다올해 영화제에서는 총 24개의 최근 작품과 김지운 감독의 6개 주요 작품이 특별상영된다특히 이번 영화제를 위해 한국에서 시드니로 초대되는 3명의 감독과 호주 언론인이자 작가인 루이스 에반스의 Q&A는 관객들이 직접 감독과 작가를 만나 영화에 관한 심도 있는 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될 것이다.

이병헌공효진 주연의 <싱글라이더이주영 감독 시드니 오페라 하우스하버 브릿지 호바트 로케이션 뒷 이야기

<싱글라이더>는 가족과 떨어져 지낸 기러기 아빠가 회사의 부도를 계기로 호주에 있는 가족을 만나러 오면서 예기치 못했던 상황을 만나게 되는 이야기. 호주 땅에서 삶을 이어가는 이들의 일상을 보여줘야 하는 스토리에 따라 시드니 및 호바트의 모습을 많이 담고 있다. 특히 오페라 하우스 내부 촬영과 2002년 이후로 촬영된 적이 없었다는 하버 브리지 촬영 비하인드는 물론, 호주의 스텝들과 작업하면서 경험한 다양한 이야기를 감독으로부터 직접 들을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다. [819() 15:30]

배우 윤여정과 이재용 감독의 세번째 작품 <죽여주는 여자현재 한국을 살아가는 노년의 삶을 생각해 보는 시간

<죽여주는 여자>는 성()을 사고 파는 노년의 삶과 죽음을 들여다보는 동시에 주인공 주변의 성적소수자, 외국인 노동자 같은 사회적 소외계층의 삶을 함께 녹여낸 작품. <여배우들>, <뒷담화>에 이어 이재용 감독과 세 번째 호흡을 맞춘 윤여정은 이번 작품에서 보여준 연기를 통해 지금까지 여배우로서 쌓아온 내공을 모두 발휘한 수작이라는 평단의 호평을 받았으며 제20회 몬트리올 판타지아 국제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이재용 감독과 함께 하는 관객과의 대화는 <죽여주는 여자>의 다층적인 메시지와 한국에서 삶을 이어가는 노년층들의 현재의 모습을 조명해 보는 시간이 될 것이다. [823() 18:00]

6.25 전쟁에 얽힌 호주 & 한국 가족의 감동 다큐멘터리 <부산으로 가는 길>루이스 에반스가 소개하는 책, 전시 그리고 다큐멘터리 촬영 이야기

<부산으로 가는 길>6.25 전쟁에서 아들을 잃은 호주인 어머니가 아들의 묘지를 찾기 위해 10년간 돈을 모아 부산을 찾아가고 이 슬픈 이야기를 들은 한국 미망인이 그 어머니를 대신해 아들의 무덤을 보살핀 사연을 다룬 감동 다큐멘터리이다.

호주 언론인인 루이스 에반스는 책 <부산으로 가는 길>을 작년에 출간했으며, 현재 동명의 전시가 한국문화원에서 열리고 있다. 저자 루이스 에반스는 한국문화원과 한국의 아리랑TV가 공동 제작한 다큐멘터리에 주인공으로 출연했으며, <부산으로 가는 길>의 자세한 내용과 본인의 한국 여정에 얽힌 풍부한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남성들이 주인공인 보편적인 전쟁 이야기가 아닌, 한 없는 모정과 우연한 만남이 만들어 준 호주한국 가족의 인연을 작가를 통해 직접 들어보자. [824() 18:00]

촉’이 남다른 엄마의 오지랖 넘치는 수사극 <범죄의 여왕쎈언니 박지영과 찰떡 호흡을 맞춘 이요섭 감독

영화제 폐막작인 <범죄의 여왕>은 배우 박지영의 캐릭터 열연이 돋보이는, ‘촉’이 남다른 아줌마의 수사물이다. 서울에서 홀로 고시 공부하는 금쪽같은 아들을 둔 엄마 ‘미경’이 120만 원 수도 요금 폭탄을 맞은 아들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나서면서 뜻하지 않은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이야기. 이요섭 감독은 카리스마와 탁월한 연기력으로 독특한 캐릭터를 온몸으로 소화해 낸 배우 박지영과 아이디어 넘치는 충무로의 새로운 ‘젋은 피’들이 함께한 시너지 넘친 촬영 뒷이야기를 소개해 줄 것이다. [826() 19:30]

8회 호주한국영화제는 817일 시드니(817~ 26) 개막을 시작으로 애들레이드와 퍼스 (91~ 3), 브리즈번(98~ 10), 멜번(97~ 14), 캔버라(915~ 17)를 거쳐 다윈과 호바트(922~ 23)에서 막을 내린다. 티켓은 영화제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예매가 가능하며 영화제에 대한 기타 자세한 정보는 한국문화원(02 8267 3400) 및 영화제 웹사이트(www.koffia.com.au)에서 확인할 수 있다.

8회 호주한국영화제 (KOFFIA) 안내

<KOFFIA 시드니 상영 일정 및 장소>

Sydney: 817일 – 26, Dendy Cinema Opera Quays

<KOFFIA 시드니 Q & A 일정>

819, 15:30 : 싱글라이더 이주영 감독

823, 18:00 : 죽여주는 여자 이재용 감독

824, 18:00: 부산으로 가는 길 책 ‘Passage to Pusan’ 작가 루이스 에반스

826, 19:30: 범죄의 여왕 – 이요섭 감독

<KOFFIA 티켓 가격 및 예매 정보>

시드니 예매: 오픈 완료

시드니 예매 웹사이트: www.koffia.com.au / www.dendy.com.au

티켓 가격: 1성인 $16, 컨세션 $12,

4세션 – 성인 $40, 컨세션 $30

©주시드니한국문화원(2017809일)

담당자: 주시드니한국문화원 박현주

전화:+61-2-8267-3400 

이메일[email protected]

About admin

Check Also

총기류 소지 사면 기간 동안 10,000여 개의 총기 및 관련 물품 회수돼…

국가적인 총기류 자진 신고 기간 동안 한 사람의 손에서 나온 987개의 총을 포함하여 거의 1만여 …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