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사회 / 워킹홀리데이비자 소지자 2017년 부터 세금환급이 어려울 것으로 보여

워킹홀리데이비자 소지자 2017년 부터 세금환급이 어려울 것으로 보여

지난 12일 공개된 2015-16 회계연도 연방정부 예산안에서 2016년 7월 부터 연 소득  $80,000이하의 워킹홀리데이비자 소지자(이하 워홀러)에게 전체 소득의 32.5%의 세금을 부과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행 제도상 워킹홀리데이 비자를 소지하고 있더라도 세법상 거주자의 요건에 해당되면 세금 환급 신청을 할 수 있었으며 $18,200까지의 면세 혜택 및 저소득자 혜택을 통해서 환급이 이루어 졌다.

더욱이 $37,000까지의 연소득에 대하여는 19%를 세금으로 내고 저소득자 혜택을 통해 일부를 환급 받았다.

즉, 고용주가 이미 국세청에 지출한 세금을 워홀러의 소득신고를 통해 일정부분 돌려받을 수 있었다.

 

이번 정부 예산안 시행으로 정부는 5억 4천만 달러의 세금을 확보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지만 연평균 $50,000불의 소득을 얻고 있는 한국인 워홀러 들에게는 실상 현재보다 두배 이상의 세금이 부과되고 세금 환급이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이로 인해 농장에 투입되는 워홀러의 인원 감소 및 불이익으로 인해 벌써 전문가들은 우려의 목소리를 나타내고 있다.

 

(이전에 안내해 드린 기사 제목중 ‘2016년’이 ‘2017년’ 으로 정정되었습니다.
더욱 정확한 정보를 전달해 드리는 호주나라가 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About 미디어 호주나라

Check Also

秋, ‘한국계’ 주한호주 대사에 “모국에도 많은 도움 주시길”

김은경 환경장관에 미세먼지·4대강 대책 주문     (서울=연합뉴스) 서혜림 기자 =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는 13일 제임스 최 …

4 comments

  1. 안녕하세요.
    서울에서 호주 워홀관련 업무를 담당하는 사람입니다. 좋은 정보에 감사드립니다. 내용 중에 한 가지 여쭙고 싶은 사항이 있습니다. 제가 알기로는, 현재 워홀러들은 대략 27~30%정도를 세금으로 납부하였다가 (환급신청으로) 납부액의 80%정도를 환급받는 걸로 알고 있는데,

    앞으로 세법이 개정되면,
    ① 현재처럼 27~30% 납부후 환급을 전혀 기대할 수 없는 것인가요? 아니면
    ② 현재의 두배인 54~60%정도를 납부후 환급을 기대할 수 없다는 뜻인가요?

    간단히 답 주시면 대단히 감사하겠습니다.

    • 기사가 원문 링크도 안걸어놓고, 워홀러들은 세금환급을 못받을것 같은 뉘앙스를 풍기면서
      세금환급을 할수있다 안할수있다도 얘기를 안해놨네요.

      제가 직접 찾아봤습니다.
      http://www.aph.gov.au/About_Parliament/Parliamentary_Departments/Parliamentary_Library/pubs/rp/BudgetReview201516/Holiday

      resident와 non-resident의 tax rate가 어떻게 바뀌는지에 대해서 나와있네요.
      tax refund에 대한 별도의 설명이 없는것으로봐서, tax refund과 관한 변경사항은 아무것도 없어보입니다.

      “현재 워홀러들은 대략 27~30%정도를 세금으로 납부하였다가 (환급신청으로) 납부액의 80%정도를 환급받는 걸로 알고 있는데,”

      이것은 상당히 잘못된 가정으로 보입니다.
      세금환급은, 본인이 소득수준에 비해 지출이 많았다는것을 자진신고함으로서 원천징수된 세금의 일부분을 돌려받는것입니다.
      물론, 예측했던 소득수준보다 훨씬 더 많이 번경우, 오히려 세금을 더 추징해가죠.
      개인에 따라, 가령 교육비 지출을 세금보고하거나, 병원비 지출을 세금보고하거나, (우리나라도 세금보고 많이 하라고 현금영수증 도입했죠) 기타등등 개인상황에 따라 천차만별입니다.

      지출 증빙없이 그냥 신청만 하면 돌려받는그런게 아닙니다.

      http://calculators.ato.gov.au/scripts/axos/axos.asp?CONTEXT=&KBS=Resident.XR4
      호주 정부에서 제공하는, 본인이 resident인지, non-resident인지 판단해주는 페이지입니다.

      워홀에 6개월이상 체류해왔다고 답하니, resident라고 하네요. 맨처음 링크에서 왜 대부분의 워홀러들을 non-resident로 취급하는 언급을하는지 이해가 안가네요.
      워홀에 6개월미만 체류했다고 답하니, foreign resident (이경우는 non-resident of Australia에 해당이 되겠죠) 라고 나오네요. 원래, 워홀러들 대부분이 6개월 미만으로 체류하나보죠?

  2. 연 소득 $80,000이하의 워킹홀리데이비자 소지자(이하 워홀러)에게 전체 소득의 32.5%의 세금을 부과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행은 소득에 따라 세금 퍼센테이지가 달랐지만 앞으로는 8만불로 잘라서 무조건 32% 세금때리고
    환급이 안된다로 귀결 되는것 같습니다.

  3. 간단히 이야기 하자면 소득이 8만불 이상일 경우 32.5%의 세율이 일괄적으로 적용됩니다.
    예를들어 소득이 3만불이고 세금을 1만불 원천징수 했을경우 세금은 9,750불이 되고 ($30,000 x 32.5%) 1만불과 9,750불의 차액인 250불을 돌려받게 됩니다. 원천징수액이 9,750보다 적다면 차액을 세금신고후 ATO에 납부하여야 합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